7/4/2018 수요예배 “열매로 말하라” (눅 13:1-9)

열매로 말하라, 눅13:1-9

설교: 강선우 목사

1 그 때 마침 두어 사람이 와서 빌라도가 어떤 갈릴리 사람들의 피를 저희의 제물에 섞은 일로 예수께 고하니
1 Now there were some present at that time who told Jesus about the Galileans whose blood Pilate had mixed with their sacrifices.

2 대답하여 가라사대 너희는 이 갈릴리 사람들이 이 같이 해 받음으로써 모든 갈릴리 사람보다 죄가 더 있는줄 아느냐
2 Jesus answered, ‘Do you think that these Galileans were worse sinners than all the other Galileans because they suffered this way?

3 너희에게 이르노니 아니라 너희도 만일 회개치 아니하면 다 이와 같이 망하리라
3 I tell you, no! But unless you repent, you too will all perish.

4 또 실로암에서 망대가 무너져 치어 죽은 열 여덟 사람이 예루살렘에 거한 모든 사람보다 죄가 더 있는줄 아느냐
4 Or those eighteen who died when the tower in Siloam fell on them-do you think they were more guilty than all the others living in Jerusalem?

5 너희에게 이르노니 아니라 너희도 만일 회개치 아니하면 다 이와 같이 망하리라
5 I tell you, no! But unless you repent, you too will all perish.’

6 이에 비유로 말씀하시되 한 사람이 포도원에 무화과나무를 심은 것이 있더니 와서 그 열매를 구하였으나 얻지 못한지라
6 Then he told this parable: ‘A man had a fig tree, planted in his vineyard, and he went to look for fruit on it, but did not find any.

7 과원지기에게 이르되 내가 삼 년을 와서 이 무화과나무에 실과를 구하되 얻지 못하니 찍어버리라 어찌 땅만 버리느냐
7 So he said to the man who took care of the vineyard, ‘For three years now I’ve been coming to look for fruit on this fig tree and haven’t found any. Cut it down! Why should it use up the soil?’

8 대답하여 가로되 주인이여 금년에도 그대로 두소서 내가 두루 파고 거름을 주리니
8 ” ‘Sir,’ the man replied, ‘leave it alone for one more year, and I’ll dig around it and fertilize it.

9 이 후에 만일 실과가 열면이어니와 그렇지 않으면 찍어버리소서 하였다 하시니라
9 If it bears fruit next year, fine! If not, then cut it down.’ ”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