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2/2018 수요예배 “인자가 올 때에” (눅18:1-8)

인자가 올 때에, 눅18:1-8

설교: 강선우 목사

1 항상 기도하고 낙망치 말아야 될 것을 저희에게 비유로 하여
1 Then Jesus told his disciples a parable to show them that they should always pray and not give up.

2 가라사대 어떤 도시에 하나님을 두려워 아니하고 사람을 무시하는 한 재판관이 있는데
2 He said: ‘In a certain town there was a judge who neither feared God nor cared about men.

3 그 도시에 한 과부가 있어 자주 그에게 가서 내 원수에 대한 나의 원한을 풀어 주소서 하되
3 And there was a widow in that town who kept coming to him with the plea, ‘Grant me justice against my adversary.’

4 그가 얼마 동안 듣지 아니하다가 후에 속으로 생각하되 내가 하나님을 두려워 아니하고 사람을 무시하나
4 “For some time he refused. But finally he said to himself, ‘Even though I don’t fear God or care about men,

5 이 과부가 나를 번거롭게 하니 내가 그 원한을 풀어 주리라 그렇지 않으면 늘 와서 나를 괴롭게 하리라 하였느니라
5 yet because this widow keeps bothering me, I will see that she gets justice, so that she won’t eventually wear me out with her coming!’ ”

6 주께서 또 가라사대 불의한 재판관의 말한 것을 들으라
6 And the Lord said, ‘Listen to what the unjust judge says.

7 하물며 하나님께서 그 밤낮 부르짖는 택하신 자들의 원한을 풀어 주지 아니하시겠느냐 저희에게 오래 참으시겠느냐
7 And will not God bring about justice for his chosen ones, who cry out to him day and night? Will he keep putting them off?

8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속히 그 원한을 풀어 주시리라 그러나 인자가 올 때에 세상에서 믿음을 보겠느냐 하시니라
8 I tell you, he will see that they get justice, and quickly. However, when the Son of Man comes, will he find faith on the earth?’

 

\18